Talking About  :  ++ 173 유태인 교육과 핀란드 교육
  Name  :  꾸미

1/31(월)
(173)성중이도 QT한다
유태인 교육과 핀란드 교육
▧ Today's Passage /신 6:5

♬ 오늘의 추천 묵상 찬양

28. 오직 주의 사랑에 매여 (부흥 2003) == 클릭 ==

함께 은혜를 나눠요 (클릭)


---- -------  
함께보는만화
---- -------  



객관적인 달팽이

----

나를 나로서 볼 수 있는 진정한 거울.

비슷한 것은 많지만 말씀보다 더 정밀한 것은 없다.


지난만화 <함께보는만화> (클릭)


---- -------  
함께읽는말씀
---- -------  

신 6:5
너는 마음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네 하나님여호와를 사랑하라

* 말씀
- 온맘과 뜻을 다하여서

성실한 땀은 진실한 땀이 있을 때에 빛을 발하는 것이다.

---- -------  
함께하는묵상
---- -------  


1. 유태인 교육과 말씀


유태인 교육.
교육의 탁월성에 인하여 노벨상의 삼분 일이 넘는 130여명을 차지했다. 0.2%의 기적. 가정교육과 학교교육의 조화.
질문 교육. 토론 문화 등 유태교육의 주요 키워들이다.

물어볼 수 있는 문화. 물어보고 싶은 교육.
자신의 생각을 다듬을 수 있는 토론교육과
각 개인의 다양성을 수용해 주는 가정교육.

달걀을 품으면서 닭의 부화를 기다리던 에디슨의 엉뚱한 행동도.
스티븐 스필버그가 도마뱀 등 각종 동물들의 집 안에 들이는 행동들을 할 때에도 수용해 주는 교육이었다.

쥬라기공원이나 인디아나존스 등 그의 영화를 보면 어린시절 가정에서의 교육이 얼마나 지대한 영향력을 미쳤는지를 알 수 있다.

유태인의 교육에는 말씀이 있었다.
유태인은 오래전부터신명기 6장 5절을 이마에 매고. 문설주에. 소매에 말씀을 달아 놓았다.

무엇을 결정하든지 하나님이 원하시는 것인가.
나는 하나님을 믿는 사람인가.
부지불식간에 자신을 살펴볼 필요가 있기 때문이었을 것이다.

나의 프라이드는 세가지이다.
한동인이라는 것.
한국인이라는 것.
크리스천이라는 것.

자신의 정체성을 잃고. 무한정 세상이 주는 목표만 향해 달려가는 우를 범할 때도 있다.

말씀을 잊고 달리는 이런 삶은 네비게이션에 도착지를 잘못 찍고 전심을 다해 달리는 자동차와 같다.

그러나 말씀만을 부여잡고 살아간다면
혹. 지름길이나 최단거리로 삶의 질주를 하지 않더라도
구비구비 도는 강물일지언정
그 삶의 행적들이 생명을 살리는 삶이 될 것이다.

하나님이 사랑하는 그 사람을 사랑하는. 하나님이 계획하신 그 삶이 될 것이다 .

이것이 나의 믿음이요.
오늘을 살게 하는 힘이다.



2. 핀란드 교육과 영성


시편 62:5
나의 영혼아 잠잠히 하나님만 바라라
무릇 나의 소망이 그로부터 나오는도다

------

세계학력평가 1위
교육을 이야기할 때 자주 언급되는 것이 핀란드 교육이다.
핀란드는 중학생까지 성적표에 등수가 없는 것으로 유명하다.

아이 한 개인 개인 성장을 지켜보며 그 아이의 특성과 긍정적인면을 소상히 적은 생활기록부와 각과목의 성취도 평가만이 있을 뿐이다.

유치원 때부터 담임 선생님은 아이의 자질찾기에 힘쓰고.
때론 속도가 더딘 아이들을 기다려주고.
학년이 바뀌고 선생님이 바뀌더라도 그 아이에 대한 교육은 이어진다.

수학은 못하더라도 언어를 잘할 수 있다는 것이다.
한 아이라도 낙오되지 않기 위해서 잘 하는 아이들보다
뒤따라오는 아이들에게 관심이 많다.

중학교에서 인문계고등학교 가는 경우가 절반정도 이고.
인문계 고등학교에서 대학교 진학율이 또 절반정도여서
33%정도만이 중학교에서 공부로서 자신의 길을 찾았다.
다른 학생들은 상업계 진학하거나 일찍이 현장에서 자신의 일을 배우기 시작한다.

대학의 진학한 학생들은 대학등록금은 물론이거니와 생활보조금까지 받으면서 공부를 하게 되고.
심지어 유학을 가게되더라도 생활보조금은 계속 나온다.

자원부족한 나라이기에 사람을 키워야했고
이 교육의 근간은 크리스천 교육에서부터 출발했다.

이는 결코 저절로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것이다.

핀란드는 한 때 100% 기독교인 국가였다.
아무리 많은 비용을 하더라도 사람다운 사람을 만드는 교육 만들기에 힘썼다. 영성교육은 필수였다. 하나님을 모르고 사람을 사람답게 하는 교육을 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소득이 많은 사람은 최고 80%까지 세금을 내면서까지 교육에 투자를 하였다. 우리도 1천만 크리스천이 세상을 바꾸기 위해 80% 세금을 낼 수 있는 마음이 생긴다면 세상은 바뀔 것이다.

여기서 짚고 가야할 것은 이것이다.
현재 핀란드는 교육의 외형은 남아있지만 영성이 사라지고 있다.
핀란드인 50%는 1인 가족이고 상당 수의 사람들은 알콜과 조울증에 시달린다. 교육의 천국에서 궁극적으로 사람들끼리 부대끼며 오순도순 행복하게 살아야하는데 앙꼬빠진 찐빵이 되어 버렸다.

교육의 천국에서 영성을 잃어버릴 때 그들이 행복한 삶을 누리지 못한다면 우리는 이를 반면교사로 삼아야한다.

소망은 주께 있다.
나의 내면의 소리의 울림이 성령의 소리인가를
나날이. 순간 순간 살펴보아야한다.

우리는 언제나 자신을 합리화 하려는 죄의 유혹에서
오늘도. 지금도 갈등하는 연약한 존재이다.

혹여. 죄의 구렁텅이에 빠졌을찌라도
소망이신 그의 팔을 놓치만 않는다면
반드시 회복될 것이다.

그러나. 아무리 많은 것을 배우고. 가졌을지라도
그의 손을 놓는 순간.
핀란드교육의 공허감이 우리네 삶 깊숙히에 휘몰아쳐 올 것이다.

기도하고. 또 기도하라.
이는 당신께서 우리에게 주신 더 없이 큰 강력한 도구이다.



========

우리가 지금은 거울로 보는 것 같이 희미하나 그 때에는 얼굴과 얼굴을 대하여 볼 것이요
지금은 내가 부분적으로 아나 그 때에는 주께서 나를 아신 것 같이 내가 온전히 알리라

(고전 13장)

--- http://www.twitter.com/pensees21   (Jacob_lim 의 트위터 중에서)


사랑의 선물 (사랑카페)
---------------------------------

- 성공의 법칙

① 원하는 것을 결정하라
② 결정한 일을 행동하라
③ 잘못하고 있는 것과 잘하고 있는 것을 찾아내라
④ 방법을 달리하며 원하는 것을 이룰때까지 계속하라


--------------------------------------

* 다시 돌아온 한국

한마디씩 밑에 적어주세요

(함께 듣는 CCM)

http://www.gospelian.com



71   645. 그런 기독교는 없습니다  꾸미 2015/04/28 529 43
70   635. 원망은 멈춰야 한다. 마라가 나오미 되다.  꾸미 2015/03/16 484 70
69   [성중이도큐티한다] 347. 무지개 너머에 있는 그것  꾸미 2013/12/24 828 125
68   [성중이도큐티한다] 386. 아이 잘키우는 법에 관심 많은 아빠  꾸미 2013/07/26 1012 133
67   [성중이도큐티한다] 383. 진짜 복음은 궁금하게 한다. 그래도 궁금하면 5백원  꾸미 2013/07/26 1006 161
66   ++ 180 아빠 오늘도 일찍와요?  꾸미 2012/03/13 1428 251
65   ++ 179 또봇, 누가 사준 것임을 모르느뇨  꾸미 2011/11/03 1325 285
64   ++ 178 이긴 게임 즐기기  꾸미 2011/09/26 1263 313
63   ++ 177 그가 원하시는 그 길 가기  꾸미 2011/08/21 1233 276
62   ++ 176 인센티브가 답이 아니다  꾸미 2011/07/06 1327 322
61   ++ 175 시간을 알려주기보다 시계를 만들어 주기  꾸미 2011/05/23 1504 396
60   ++ 174 시험의 이유는 평가가 아니다.  꾸미 2011/03/31 1330 366
  ++ 173 유태인 교육과 핀란드 교육  꾸미 2011/01/31 1473 346
58   ++ 172 하나님은 미리 알려 주십니다  꾸미 2011/01/09 1540 395
57   ++ 171 갈루아의 5차 방정식  꾸미 2010/11/24 1806 404
56   ++ 170 감추인 보화를 발견하라  꾸미 2010/11/11 1606 389
55   ++ 169 앞에도, 뒤에도, 옆에도 계시는 하나님  꾸미 2010/09/11 1586 374
54   ++ 168 [하용조 목사] 결혼, 그리고 선택  꾸미 2010/08/18 2063 404
53   ++ 167 고난이 열어주는 새로운 세계  꾸미 2010/07/26 1532 403
52   ++ 166 아픔을 만나면 인물이 된다  꾸미 2010/06/30 1864 484

1 [2][3][4]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