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문/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27
+ english +

레옹 베르트에게

이 책을 어른에게 바친 데 대해서 어린이들에게 용서를 청한다. 나는 용서받을 만한 그럴 듯한 이유가 있다. 그것은 이 어른이 이 세상에서 나하고 가장 가까운 친구이기 때문이다. 또 다른 이유는 이 어른은 무엇이든지 알아들을 수 있고, 어린이들을 위한 책까지도 알아들을 수 있기 때문이다. 셋째 이유는, 이 어른이 프랑스에서 살고 있는데 거기에서 그는 배를 주리고 추위에 떨고 있기 때문이다.
이 어른은 위로를 받아야 할 처지에 있다. 이 모든 이유가 그래도 부족하다면, 이 책을 이 어른이 전에 어린이로 있던 시절에 바치고자 한다. 어른은 누구나 다 어린 시절을 거쳐온 것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것을 기억하는 어른은 별로 없다.) 그래서 나는 이 '바치는 글'을 고쳐 쓴다.


어린 시절의 레옹 베르트에게